즐겨찾기 추가 2020.02.17(월) 16:52
전체기사 탑뉴스 정치 행정 경제 국제 사회 국방 자동차 종교 교육 북한 IT/과학 농수산 건설/부동산 핫이슈 지차체뉴스 포토뉴스
호텔
콘도
펜션
모텔
레지던스
연수원
크루즈
골프
수상스키
캠핑
스파
항공사
여행사
관광청
여행
English 日文 中文

마크 레시먼, PGA투어 역전 우승

강성훈(33·CJ대한통운) 공동 16위

2020-01-29(수) 11:32
사진 = PGA, 마크 레시먼 
[신동아방송=최우진 기자] 마크 레시먼(호주)이 미국프로골프(PGA) 투어 파머스 인슈어런스(총상금 750만 달러)에서 우승한 가운데 강성훈(33·CJ대한통운)이 공동 16위에 올랐다.

강성훈은 27일(한국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라호야의 토리 파인스 골프클럽 사우스코스(파72·7765야드)에서 열린 대회 최종일 경기에서 2타를 잃어 합계 7언더파 281타를 쳐 전날 공동 3위에서 제이슨 데이(호주) 등과 함께 공동 16위로 밀려났다.

레시먼은 이날 7타를 줄여 합계 15언더파 273타로 존 람(스페인)을 1타차로 꺾고 정상에 올랐다. 레시먼은 2018년 10월 CIMB 클래식 제패 이후 13개월 만에 우승하며 통산 5승째를 올렸다.

135만 달러의 상금을 받은 리슈먼은 페덱스컵 포인트 랭킹을 7위로 끌어 올렸다. 현재 28위인 세계랭킹도 8계단 상승해 20위에 올랐다.

PGA투어 통산 최다승인 83승에 도전한 '골프지존' 타이거 우즈(미국)는 퍼트 부진으로 1타밖에 줄이지 못해 합계 9언더파 279타를 쳐 공동 9위에 랭크됐다.

지난 시즌 마스터스 우승에 이어 2019-2020 시즌 조조 오픈에서 우승하며 82승을 올린 우즈는 올해 처음 투어 대회에 출전해 샷 감각은 살아 있었지만 퍼트 난조로 번번이 버디를 놓쳤다.

임성재(22·CJ대한통운)는 이날 1타를 잃어 4언더파 284타로 공동 36위, 안병훈(29·CJ대한통운)은 1타를 줄여 합계 1오버파 289타로 공동 68위에 랭크됐다.
최우진 기자 cnpinfo@daum.net
        최우진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이 기사에 대한 독자 의견 (0 개)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공지사항제휴문의광고문의기사제보
주)신동아방송 등록번호 : 서울 아02766 최초등록일:2013년5월26일 제호:신동아방송SDATV 발행인/편집인/대표이사:이신동
전화 02)571-9301 팩스0505)300-8014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책임자 : 송효석
본사:서울시 서초구 양재동 280-9 봉산빌딩 5층 501호 송출사무소:서울시 서초구 강남대로2길70(양재동) 이메일:sdatb@naver.com
< 주)신동아방송 >을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